Skip to content

연구윤리 규정

학회지 > 연구윤리 규정

학회지

한국모빌리티학회 학술지 연구윤리규정

1장 총칙

제1조(목적)

이 규정은 학회 구성원의 연구윤리 의식을 제고하고 연구의 진실성을 확보하고자 연구부정행위를 명확히 정의하고, 연구부정행위의 방지 및 연구윤리의 위반 여부를 판단할 수 있는 공정한 기준을 제시함을 목적으로 한다.

제2조(적용대상)

이 규정은 회원을 포함하여 학회를 통하여 연구활동을 수행하거나 그에 참여하는 모든 자에게 적용된다.

 


 

2장 연구자의 윤리규정

제3조(연구자의 정직성과 진실성)

① 연구자는 연구결과가 사회에 미치는 영향을 고려하여 항상 정직한 자세로 연구에 임해야 한다.
② 연구자는 투철한 연구윤리 의식을 바탕으로 객관적인 진실을 추구해야 한다.
③ 연구자는 객관적인 사실에 근거하여 연구의 내용을 전달해야 하며, 자의적으로 연구의 과정과 결과를 누락하거나 왜곡해서는 안 된다.

제4조(연구부정행위 정의)

  • 표절: 타인의 연구 아이디어, 연구 모형, 일체의 연구결과물 등을 저작권자의 정당한 허가없이 자신의 것처럼 무단으로 사용하는 행위를 의미한다.
  • 위조: 존재하지 않는 이론, 데이터, 연구결과 등을 허위로 만들어내는 행위를 의미한다.
  • 변조: 연구의 과정 또는 결과를 자의적으로 조작하는 행위를 의미한다.
  • 부당한 논문저자 표시: 논문의 저자는 연구의 내용 또는 결과에 기여한 바에 따라 공정하게 인정이 되어야 하는데, 학술적 기여자에게 정당한 사유가 없이 저자의 자격을 제외하거나 학술적 기여가 인정되지 않는 자에게 논문저자 자격을 부여하는 행위를 의미한다.
  • 중복게재: 이미 출간한 본인의 논문을 편집위원회와 독자에게 사전에 알리지 않고, 다른 학술지에 거의 동일하거나 완전히 같은 내용을 다시 제출하여 출간하는 행위를 의미한다.

제5조(비윤리적 연구활동 금지)

생명윤리 및 안전에 관한 법률에서 인정되지 않는 방식으로 개인에 관한 정보를 무단으로 수집하거나 개인을 식별할 수 있는 정보를 함부로 이용하여 연구를 수행해서는 안 된다.

제6조(인용)

① 저자는 타인의 저작물의 일부를 원문 그대로 또는 번역하여 인용할 수 있는데, 출처와 참고문헌을 명확히 표시해야 한다.
② 저자는 타인의 아이디어나 저작물을 인용할 때에는 반드시 출처를 명시해야 하며, 저자의 아이디어나 저작물과 타인의 아이디어나 저작물이 구별될 수 있도록 명확히 내용을 작성해야 한다
③ 저자는 자신의 저작물이더라도 내용을 그대로 또는 일부 수정하여 활용할 때에는 출처를 명시해야 한다.

제7조(연구결과보고)

① 저자는 의도적으로 연구의 내용과 결과를 위조하거나 변조해서는 안 되며, 기타 제4조에서 규정하는 연구부정행위를 해서는 안 된다.
② 저자는 독자에게 연구의 가정, 이론, 가설, 연구 모형, 방법론, 결과를 정직하게 보고해야 한다.
③ 저자는 논문 게재 후 본인이 발견하거나 타인에 의해 제기된 논문의 심각한 오류에 대해서는 그 사실을 인지한 즉시 학술지에 공지할 의무가 있다.
④ 저자는 이해관계의 충돌을 예방하려는 노력을 해야 하며, 다른 기관으로부터 연구 지원을 받을 때에는 지원 내용과 관계를 명확히 밝혀야 한다.
⑤ 학회지에 투고하는 자는 학회 「학회지 규정」에 따라 편집위원장에게 연구윤리서약서를 제출하여야 한다,

제8조(공동연구)

① 두 명 이상의 연구자가 공동으로 연구를 수행할 때에는 연구활동과 관련된 제반 사항에 관해서 연구자 간 충분한 협의를 하여야 한다.
② 공동연구 수행자는 각자의 역할과 상호관계를 명확히 하며, 역할에 따른 책임과 의무를 충실하게 이행한다.

제9조(저자 순위의 결정)

① 저자의 순위는 참여자의 지위 고하에 관계없이 참여자의 연구에 대한 기여도에 따라 공정하게 결정되어야 하며, 연구에 실질적으로 공헌하지 않은 자에게 저자 자격을 부여해서는 안 된다.
② 저자의 자격을 부여하기에는 그 기여가 충분하지 않으나 연구와 관련된 활동에 도움을 받은 경우에는 공동연구자 간 협의를 통해 그 내용에 대해 각주(脚註)로 표기할 수 있다.

 


 

3장 편집위원회의 윤리규정

제10조(편집위원회의 책임과 의무)

① 편집위원회는 투고된 논문의 심사부터 게재 여부 등의 전반적인 사항에 대해 투명성과 공정성을 견지해야 한다.
② 편집위원회는 저자의 인격과 학자로서의 독립성과 전문성을 존중하며 저자의 요청에 따라 심사의 제반 과정과 결과에 대해서 성실히 알려야 한다.
③ 편집위원회는 심사자가 전문적 식견을 바탕으로 투고된 논문을 심사할 수 있도록 심사자의 독립성을 보호해야 한다.
④ 편집위원회는 학술지의 윤리규정과 편집방침에 맞춰 투고된 논문에 대해서는 신속히 심사절차를 진행해야 한다.
⑤ 편집위원회는 투고된 논문이 공정하고 정당하게 평가받을 수 있도록 해당 분야에 전문적인 학식을 지닌 심사자에게 논문의 심사를 의뢰해야 한다.
⑥ 편집위원회는 투고된 논문의 게재 여부가 결정되기 전까지는 논문의 내용과 논문의 투고자의 신상에 대해서 누설해서는 안 된다.
⑦ 편집위원이 논문을 제출한 경우에는 편집위원장 또는 부편집위원장이 담당편집위원의 업무를 대행한다.
⑧ 편집위원장이 논문을 제출하는 경우에는 부편집위원장이, 부편집위원장이 논문을 제출하는 경우에는 편집위원장이 논문심사과정을 관장한다.
⑨ 원고의 심사 및 게재 시 불이익을 받을 우려가 있다고 판단하는 투고자는 편집위원장에게 심사자에 대한 제척, 기피, 회피를 신청할 수 있으며, 사유가 인정되는 경우에 편집위원장은 적절한 조치를 취하여야 한다.

 


 

4장 심사자의 윤리규정

제11조(심사자의 책임과 의무)

① 심사자는 독립성, 전문성, 객관성에 입각하여 투고된 논문을 공정하게 평가해야 한다.
② 심사자가 스스로 의뢰받은 논문에 대해 평가하는데 적합하지 않다고 판단할 때에는 그 즉시 편집위원회에 통보해야 한다.
③ 심사자는 저자의 인격과 전문성을 존중해야 하며, 그에 따라 평가 의견과 그 이유를 소상히 개진하려는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
④ 심사자는 심사과정에서 알게 된 투고된 논문의 아이디어나 내용을 무단으로 도용 또는 유용해서는 안 된다.
⑤ 심사자는 의뢰받은 논문에 대한 일체의 사항에 대해서 철저히 비밀을 유지해야 한다.

 


 

5장 윤리위원회

제12조 (목적과 역할)

① 윤리위원회는 학회의 건전한 발전에 이바지하고자 하는 철학에 기초하여 시대상을 반영하여 연구윤리규정의 제정 및 개정, 연구윤리 위반 여부 판단, 연구의 진실성 검증, 제보자와 피조사자 보호, 적절한 후속 조치 등의 업무를 수행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② 윤리위원회는 상시적 기구로서 연구윤리와 관련된 전반적인 사항을 관장하며, 윤리위원회의 결정사항은 학회 회원에게 고지해야 한다.

제13조(구성 및 임기)

① 윤리위원회는 위원장 1인과 부위원장 1인을 포함하여 5인 이상으로 구성되며, 위원의 임기는 2년으로 하며 연임할 수 있다.
② 학회장은 윤리위원회의 위원장을 임명하며 위원은 위원장의 추천에 따라 학회장이 임명한다.
③ 윤리위원회에 간사 1인을 두어 업무가 원활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할 수 있다.

제14조(운영)

① 윤리위원장은 회의를 대표하여 회의를 소집하고 주재하며, 부위원장은 위원장을 보좌하고, 위원장 부재 시 부위원장이 해당 직무를 대행한다.
② 윤리위원회는 위원 과반수 이상의 출석으로 개회하며, 안건의 승인 또는 의결을 위해서는 출석위원의 과반수 이상의 찬성이 필요하다.
③ 회의는 비공개를 원칙으로 하되, 필요한 경우에 한하여 위원이 아닌 관계자에게 출석을 요구하여 의견을 개진하게 할 수 있다.
④ 윤리위원회 운영에 필요한 기타 사항은 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별도로 정한다.

제15조(예비조사 및 본조사)

① 윤리위원회에서는 제보를 접수한 날로부터 2주 이내에 3인 이내의 위원으로 예비조사 위원회를 구성한다.
② 예비조사 위원회가 구성된 날로부터 1주 이내에 조사를 착수하며, 본조사 실시 여부를 30일 이내에 결정한다.
③ 윤리위원회의 의결을 거쳐 1주 이내에 예비조사 결과를 제보자와 피조사자에게 서면으로 통보한다.
④ 본조사가 필요한 경우에는 5인 이상의 위원으로 본조사 위원회를 구성한다.
⑤ 본조사 위원회는 해당 분야의 전문적인 식견을 지닌 3인 이상이 포함되어야 하며, 전문성과 객관성을 가진 2인 이상의 외부인사를 포함하여야 한다.
⑥ 예비조사와 본조사와 관련된 기록은 윤리위원회에서 3년간 보관한다.

제16조(조사 결과에 따른 후속조치)

① 본조사 위원회의 조사 결과, 피조사자의 행위가 부정하거나 부적절하다고 판단된 경우에는 윤리위원회는 학회장에게 피조사자에 대한 징계 및 제재를 건의한다.
② 징계 및 제재에 대한 조치 등은 다음과 같다.

– 학회 견책 서한 발송
– 해당 연구결과물에 대한 취소 또는 수정요구
– 해당 연구결과물을 학회지와 한국연구재단의 학술지 논문목록에서 삭제하고 이 사실을 유관기관에 통보
– 일정 기간 회원자격 정지
– 제명
– 일정 기간 투고 금지
– 법률기관에의 고발

③ 본조사 위원회의 조사 결과, 피조사자의 행위가 무혐의로 드러난 경우에는 위원회에서는 피조사자의 명예 및 권리 회복을 위해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
④ 제보자 또는 피조사자가 위원회의 결정에 불복하여 이의를 제기하고자 하는 경우에는 결정을 통지 받은 날로부터 2주 이내에 위원회에 서면으로 재심의를 요청할 수 있다.

제17조(이해상충의 회피 및 비밀유지 의무 등)

① 윤리위원회의 위원이 해당 안건과 직접적인 이해관계가 있는 경우에는 그 안건의 심의/의결 과정에 관여할 수 없다.
② 위원회는 제보자의 신원을 철저히 보호해야 하며, 부득이하게 필요한 경우가 아니라면 제보자의 신원을 공개해서는 안 된다.
③ 위원회는 제보자에게 관련 사항에 대한 진행과정과 결과를 소상히 알려야 한다.
④ 위원회는 피조사자의 행위의 부적절성 또는 불법성에 대한 조사가 완결될 때까지 피조사자의 명예와 권리가 침해되지 않도록 유의하여야 한다.